저희 연구원은 실천적이고 지속 가능한 서민금융 정책대안을 제시하겠습니다
  • 연구원 소식
  • 연구원소식
  • 언론보도
  • 회원동정
  • 연구원갤러리

회원가입 안내/

HOME >연구원 소식>연구원 소식
연구원 소식
제목 [제1차 워크샵, 궂은 일기에도 예정대로 개최되었습니다]
작성자 admin 작성일 18-02-22 10:40 조회수 541
첨부파일

[제1차 워크샵, 궂은 일기에도 예정대로 개최되었습니다]

우리 포럼이 지난 9월 사단법인 설립허가를 받은 기념겸 2017.11.17(금)~18(토) 1박 2일간 제1차 워크샵을 개최하였습니다.

장봉혜림원(인천 장봉도 소재)에서 17명의 임원 및 회원님들이 참석하여 활발한 논의와 격의 없는 대화를 통해 우리 포럼의 지향점과 구체적 사업기획에 관한 의견을 나누었습니다.

참석한 분들 각자의 삶의 과정을 통해 경험한 내용을 진솔하게 나누는 과정에서 관념과 구호가 아닌 현실성과 실천가능성이 있는 서민금융 대안을 모색하는 자리가 되었습니다.

앞으로도 기회가 되는 대로 워크샵을 가질 예정이오니 멤버님들과 회원님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랍니다.

특별히 이번 워크샵을 후원해 주신 한국소비자금융협의회와 한성저축은행 두 회원사와 빡빡한 일정을 차질없이 챙기고 현지 진행을 도와주신 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당초 예정으로는 장봉혜림원의 원우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하려 하였으나 혜림원 측의 운영 사정 상 부득이 생략하게 되었습니다.

* 17일 우천과 18일 풍랑에도 다행히 배가 출항하여 무사히 예정대로 진행될 수 있었습니다.


● 분위기를 같이 공유했으면 하여 워크샵의 간략한 스케치를 사진과 함께 올립니다.

▼ 승선(영종도 삼목항)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000_7017.jpg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013_5842.jpg

▼ 장봉항 도착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025_3337.jpg

▼ 장봉혜림원 전경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070_6461.jpg
 
▼ 간단한 자기소개 및 인사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085_3305.jpg
 
▼ 박덕배 부회장 강연 : "2018 국내 경제 및 서민금융 전망

* 각종 지표와 그래프로 해외 사례와 비교한 컴팩트 강연이었다.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06_7745.jpg

▼ 기념촬영 : 장봉혜림원 원장도 함께 했다.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20_4628.jpg

▼ 회원사인 한국소비자금융협의회의 사회공헌기금 전달식

* (좌) 혜림원장, (우) 협의회 강영종 사무국장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33_8908.jpg
 
▼ 저녁 겸 대화의 장

* 많은 진솔한 대화가 있었다. 참석자들의 다양한 경험을 들을 수 있었는데, 평범치 않은 DNA의 소유자들임을 느끼게 하는 자리였다.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53_1415.jpg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53_1808.jpg
 
▼ 2일차 아침 식사 후 2시간 여의 환담 뒤 떠나기 전 기념촬영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66_8904.jpg
 
▼ 장봉도를 떠나며~

* 강풍주의보가 있어 파도가 좀 있다.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82_2265.jpg
 
▼ 다시 영종도

* 멀리 영종도 공항이 보인다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192_9534.jpg
 
▼ 영종도에서 점심 후 해산 (*사진+동영상 : 박응식 회원 제공)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442_8939.jpg
 



※ 마지막으로 에피소드 하나.

adeea707eeb9218d35c1ba0a7943df6c_1519265526_3207.jpg
 
워크샵이 끝나고 저녁 식사 하러 가기 전 숙소에 짐을 풀러 가는 길에 순하게 생긴 백구를 만났다.

낙엽을 모아 제법 그럴 듯 하게 자리를 만들어 놓곤 의뭉스럽게 어디론가 쳐다보고 있는데 사진을 찍느라 인기척이 났음에도 한 번 고개를 돌려 쳐다만 보고는 다시 그 곳을 응시한다.

저녁 식사 시간이 지나 서둘러야 했기에 백구는 잊어버리고 다음 일정에 집중이었다.

다음 날 아침 식사하러 가는 길에 그 녀석이 그 자리에 그대로 망부석처럼 있기에 강아지를 키우는 일행 한 분에게 어제 일을 얘기앴더니 안타까워 하시며 우리가 집을 하나 만들어 주자고 제안 한다.

아침 식사자리에 혜림원의 복지사가 왔길래 백구를 안타까워 하셨던 일행 분이 물어본다.

"백구 집을 하나 만들어 주지 그랬어요. 날씨도 추운데~"

복지사 왈,

"당연히 만들어 주었지요. 근데 그 녀석이 자기 집에는 있지 않고 자기에게 밥을 주는 원우 집 앞에 늘 저렇게 앉아있지 뭡니까!"

"녀석을 달래고 있는 중입니다."

휴~~~ 그럼 그렇지!

아침 후 다시 숙소로 오면서 보니 백구가 없어졌다.

아마 '주인'이 밥 먹으러 나가니 따라 나섰을 것이 분명해 보였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quick quick quick quick poll

사용중인 설문조사가 없습니다.